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공주시
김정섭 공주시장, ‘시민과의 대화마당’ 이인면 방문김 시장, “시민 만족이 곧 시정 점수”
이인면 청사

김정섭 공주시장은 15일 오후 이인면을 찾아 ‘시민과의 신바람 대화마당’을 갖고 면민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이날 대화마당은 김정섭 공주시장, 방병수 의장, 서승열, 김경수 시의원, 시 간부공무원 및 이인면 주민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대규 노래강사의 흥겨운 노래와 색소폰 공연으로 시작됐다.

먼저 신바람공주, 활기찬 미래 건설에 기여한 공으로 안미숙 면 부녀회장에게 시장의 감사패가 수여되었다.

또 애향심과 봉사정신으로 지역사회발전과 의정발전에 기여한 공으로 양달뜸길 전현순씨가 의장의 표창패를 받는 영예를 안았다.

박병수 의장

박병수 의장은 “행정에 대한 답은 시민들이 갖고 있기 때문에 시민과 함께 답을 찾아야 한다” 라며 “살기 좋은 이인면 발전을 위해 알찬 대화마당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정섭 시장

김정섭 시장은 이 자리에서 “KTX공주역이 이인면에 오면서 교통 중심지가 됐다. 지금은 이용도가 높지 않지만 잘 활용하면 나중에 복덩어리가 될 가능성을 품고 있다”며, “특히 유네스코 세계유산이 있는 공주와 부여, 논산을 아우르는 백제문화의 관문이 되었다”고 밝혔다.

이어 “공주는 물론 충남도 차원에서 공주역 활성화를 위한 다각적인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고 밝히고, “이인면민분들도 이런 자신감과 자산을 갖고 지역 발전에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조용식 이장 협의회장

본격적인 대화 마당에서 조용식 이장 협의회장은 노후 된 면사무소 청사 신축을 건의했다.

이에 대해 김 시장은 “이인뿐 아니라 의당과 반포 등 낡은 청사 문제를 안고 있는 지역이 많다. 하지만 예산이 50~60억 원 투입되기 때문에 우선순위를 세우고 급한 곳부터 먼저 착수하겠다.”고 답변했다.

또 한 주민은 “열병합발전소를 건립하려는 업체가 요즘 이장댁을 방문하고 있고, 주민설명회 계획을 얘기하고 다닌다.”며 “주민이 반대하고 있는 열병합발전소에 대한 공주시의 입장을 다시 한 번 듣고 싶다”고 건의했다.

이에 김 시장은 “반대여론과 주민 안전, 편의 등을 허가권을 갖고 있는 산업통상자원부에 여러 차례 전달했다. 혜택보다는 안 좋은 것이 더 많지 않나 싶다”는 견해를 밝혔다.

이 밖에도 주민들은 △용성천 가동보 수리 △야생동물 피해 방지책 △농번기 공동 무료급식 지원 확대 △축산분뇨 사업장 악취 해소 방안 △마을 관정 개발 △마을 자체방역 지원 등 다양한 의견을 건의했다.

김정섭 시장은 “시민이 원하는데서 시정이 시작되고, 시민이 만족하는 것이 곧 시정의 점수가 된다”며, “주민들께서 내주신 숙제 열심히 해서 6개월 후에 검사 맡으러 다시 찾아뵙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16일 오전 유구읍, 오후에는 신관동 방문을 마지막으로 하반기 시민과의 신바람 대화마당 일정을 모두 마무리한다.

 

[이인면 ‘시민과의 신바람 대화마당’ 이모저모]

김정섭 공주시장 이인면 도착
신현조 이인면장 인사말

 

조성우  vip858@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메시지, 출처를 명기하면 사용 가능>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