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부여군
부여군 남면, 영농철 부족한 일손돕기 총력

부여군 남면(면장 원종찬)에서는 지난 6일 가을 추수기 영농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신홍리 두 농가를 찾아 농촌일손돕기 지원에 나섰다.

이날 일손돕기에 참여한 직원 10여명은 약 1,600㎡ 규모의 고추밭에서 고추대뽑기 등 농가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구슬땀을 흘리며 다.

일손을 지원받은 농가 에서는 “수확기에 지병으로 거동이 어려워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바쁜 업무 중에도 직원들이 이렇게 나와 열심히 도와주는 덕분에 걱정을 덜게 됐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남면장(원종찬)은 “일손이 부족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줄 수 있어 마음이 기쁘고, 바쁜 영농철만이라도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일손 돕기를 지속해서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조성우 기자  vip858@naver.com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