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종합사회복지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개관 연기
상태바
계룡시종합사회복지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개관 연기
  • 조성우
  • 승인 2020.03.26 0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에 대응해 개관 잠정 연장
▲ 계룡시청
[충청메시지] 계룡시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에 대응해 당초 4월 1일이었던 계룡시종합사회복지관 개관을 잠정연기했다고 밝혔다.

시는 장애인, 아동, 청소년, 여성, 다문화가족 등 다양한 계층이 이용하는 종합사회복지관은 감염병 노출 시 지역사회 감염 확산 위험이 크다고 판단됨에 따라 이번 개관 연기를 결정했다.

이에 따라 종합사회복지관은 개관 연기기간 동안 복지욕구를 고려한 계층별 프로그램 수립, 직원 역량교육 등 질 높은 복지서비스를 더욱 강화하고 손세정세 비치, 시설 소독 등 방역관리로 개관준비에 철저를 기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양수옥 종합사회복지관장은 “시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개관이 미뤄진 만큼, 더 다양하고 알찬 복지프로그램을 개발해 이용자들에게 최고의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