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총선 공약사업 41건 발굴…각 정당에 제안
상태바
공주시, 총선 공약사업 41건 발굴…각 정당에 제안
  • 충청메시지 조성우
  • 승인 2020.02.21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주시 주요 현안사업 발굴, 총선 공약 채택 주력

공주시(시장 김정섭)가 오는 4월 실시되는 21대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총선 공약사업을 발굴, 지역구 각 정당 예비후보 측에 전달했다고 21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공주시 중장기 전략과제 및 주요 현안이 국회의원 후보자의 공약과제로 채택될 수 있도록 적극 대응하기 위해 41건의 과제를 발굴하고 입후보자 측에 공약화를 건의했다.

분야별로 살펴보면 ▲산업‧경제 7건 ▲문화‧관광 10건 ▲복지‧교육 7건 ▲도시‧환경 12건 ▲농업‧농촌 5건 등이다.

주요 현안으로는 중고제 판소리 복원과 충청 국악 전승을 위해 추진 중인 국립충청국악원 유치를 비롯해 역세권 개발이 시급한 KTX공주역 활성화, 공주목 및 충청감영 복원을 핵심으로 하는 공주고도 육성 등이다.

이와 함께 ▲이삼평 도자문화예술단지 조성 ▲공공기관 유치 ▲국도39호선 신풍~유구 4차로 건설 ▲국립 금강생태교육관 건립 ▲계룡산 생태탐방원 조성 ▲세계유산 백제역사유적지구 확장 등재 등의 과제를 제안했다.

최덕근 기획담당관은 “시정 주요 핵심 과제가 각 정당과 후보자들의 선거 공약으로 채택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며 “지역의 주요 현안 과제들이 총선 공약으로 반영돼 지역발전을 꾀하는 계기로 삼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