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온정의 손길 잇따라 ‘훈훈’
상태바
공주시, 온정의 손길 잇따라 ‘훈훈’
  • 충청메시지 조성우
  • 승인 2020.02.18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주시(시장 김정섭)는 지난 17일 주위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온정이 손길이 잇따르면서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고 밝혔다.

㈜삼이씨엔지 정효선 대표

시에 따르면, 우선 ㈜삼이씨엔지(대표 정효선)가 시청을 방문해 저소득 계층을 위한 ‘햇살가득 마당뜰 고르기’ 사업에 사용해 달라며 1억 원 상당의 특수블록을 기탁했다.

매년 300만 원 이상의 불우이웃돕기 성금을 기탁하는 이 업체는 2018년 7천만 원의 특수블록을 기탁해 지난해까지 저소득가정 18가구에 지원했다.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 공로로 지난해 자랑스러운 충남인상을 수상한 정효선 대표는 “앞으로도 어르신들을 위한 더 많은 나눔 활동과 사회공헌활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에스에이치이엔지(대표 이진아)

이어 ㈜에스에이치이엔지(대표 이진아)도 지난해에 이어 백미(10Kg) 100포(360만원 상당)를 이웃돕기 현물로 기탁하며 이웃사랑 실천에 동참했다.

호떡을 팔고 있는 김경식(70세)
호떡 할머니 김경식(70세)

이와 함께 산성시장에서 30여 년 동안 호떡을 팔고 있는 김경식(70세)씨는 적은 금액이지만 주위 생활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전해주고 싶다며 50만원을 기탁해 훈훈함을 전해줬다.

김정섭 시장은 “다양한 계층의 분들께서 이웃사랑 실천에 동참해 주셔서 정말 감사드린다”며, “이웃들과 더불어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는 따뜻한 공주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