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소방서, 도내 심정지 환자 소생률 가장 높아
상태바
계룡소방서, 도내 심정지 환자 소생률 가장 높아
  • 충청메시지 조성우
  • 승인 2020.01.17 2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룡소방서(서장 조영학)는 2019년 충남 심정지 환자 이송 실적을 분석한 결과 계룡소방서가 심정지 환자 소생률 11.7%로 도내에서 가장 높았다고 밝혔다.

계룡소방서는 지난해 심폐소생술 체험장 운영과 일반인 심폐소생술 경연대회 등 생명존중 확산 캠페인 및 교육·홍보를 전개하였으며, 또한 자체 중증응급환자 응급처치 경연대회 추진 등 심정지 환자 소생 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구급대원 전문 응급처치 능력 배양을 위해 노력해왔다.

지난 12월부터 엄사119안전센터에서 특별구급대를 지정·운영하여 심정지 환자 발생 시 응급의학 전문의를 통한 영상 의료지도를 받아 약물처치 등 전문응급처치를 시행하여 심정지 환자 소생률이 더욱 향상될 것이라고 전했다.

조영학 소방서장은 “심정지 환자에 대해 4분 이내 골든타임 확보를 위한 일반인의 적극적인 초기 대처가 가능하도록 교육·홍보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