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표 의원, 지구상에 존재하는 ‘인간이 꼭 알아야 될 일에 대하여’
상태바
이상표 의원, 지구상에 존재하는 ‘인간이 꼭 알아야 될 일에 대하여’
  • 충청메시지 조성우
  • 승인 2021.10.18 2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분발언 통해 우리의 소중한 자연을 잘 가꾸자
이상표 의원
이상표 의원

공주시의회 이상표 의원(더불어 민주당)은 18일 열린 공주시의회 제229회 임시회 1차 본회의에서 5분 발언을 통해 지구상에 존재하는 ‘인간이 꼭 알아야 될 일’에 대해 다음과 같이 말했다.

이 의원은 9월 17일 제민천 물고기 떼 죽음과 관련하여 인간이 본인들의 외향적 가치와 물질적 욕망을 채우기 위해 탄소배출, 무분별한 자연파괴, 자연순리 역행등을 자행하고 있는데 더 이상 자연을 파괴하지 않도록 우리 모두가 노력하자고 주장했다.

지구에서 살아가며 인간이 지켜야 할 도리, 꼭 알아야 할 일들에 대해 지구의 입장이 되어 말했다. 지구는 인간에게 경고하고 있다고 말하면서 지구는 지구 자신의 소유이고 인간의 소유가 아니며 인간은 지구를 파괴할 권리가 없다고 말했다.

인간이 지구의 일부분인 자연을 파괴한다면 지구는 자연의 주인으로서 다른 종들을 위해 인간이라는 종을 버릴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따라서 인간은 현재 본인들의 그릇된 욕망을 채우기 위해 자연을 파괴하는 행동을 멈춰야 할 것이며, 인간이 자연을 복구할 마지막 기회를 주고 있다면서 인간은 지구상의 유인원 중 호모사피엔스라는 하나의 종에 불과하다고 말하고, 인간은 자연의 소유가 아니며, 자연의 일부분에 불과하다고 말했다. 때문에 지구는 인간이 자연의 일부로서 다른 종들에 해악이 되는 행동을 일삼는다면 언제든 인간을 버릴 준비가 되어 있다고 말하며, 인간은 더 이상 지구의 불필요한 쓰레기가 되어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또한 지구의 자연은 현재 살고 있는 우리만의 터전이 아니고 미래의 우리 후손들이 살아갈 터전으로 함께 보전해야 한다고 말하고, 공주의‘금강, 계룡산, 제민천, 연미산, 공산성’등 자연정원으로써 영원히 온전하게 보전하여 후손에게 남겨 주어야 한다고 간곡히 당부하면서 5분 발언을 마무리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