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의정토론회 ‘의정 나침반’ 역할 톡톡
상태바
충남도의회 의정토론회 ‘의정 나침반’ 역할 톡톡
  • 조성우
  • 승인 2021.07.22 2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의정토론회 성과분석 결과

[충청메시지] 충남도의회 의정토론회가 지난 한 해도 ‘의정 나침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온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도의회에 따르면 2012년 처음 도입된 의정토론회는 주민·전문가들과 함께 도정과 교육행정이 나아갈 방향을 모색하고 지역현안을 해결하기 위한 정책 소통 창구다.

입법정책담당관실이 분석한 자료를 보면 지난 2020년 한 해 동안 의정토론회 개최 횟수는 20회로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 시행 등으로 인해 전년보다 절반 감소했으나 개최 횟수 건당 비율로 보면 오히려 더 높은 성과를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구체적으로 조례 제·개정 건수는 9건으로 개최 횟수 대비 비율은 45%로 전년 28%보다 17%p 높았다.

대표적인 조례 제·개정 성과는 농촌정책 협업 촉진과 주민자치 강화 조례 필수노동자 보호 및 지원 조례 공동주택 관리 종사자 인권증진 조례 등이 있다.

토론회 1회당 정책 제언 비율 역시 140%로 지난해 90%에 비해 크게 증가했다.

의료서비스 낙후지역 개선을 위한 공공의대 설립, 농업분야 조세감면제도 개선 촉구 등을 주제로 5분발언과 도정·교육행정질문, 건의·결의안 채택을 통해 도정과 교육발전 방향을 제시했다.

이와 함께 수질개선 시범사업 2억원, 충남 농어민수당 지급 성과분석 연구용역 5000만원이 새롭게 편성되는 등 모두 9건, 사업예산 37억원을 반영하는 성과를 거뒀다.

도의회는 의정토론회 주요 활동 성과 보고서를 비롯한 후속조치 추진상황 점검 결과를 도의회 홈페이지에 공개할 예정이다.

특히 비대면 시대에 발맞춰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더 많은 도민이 참여할 수 있도록 모든 의정토론회에 인터넷 생중계 지원을 추진하고 있다.

김명선 의장은 “대면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도민 복리증진과 지역발전이라는 공동 목표를 위해 주민·전문가들과 함께 머리를 맞대어 많은 성과를 거뒀다”며 “앞으로도 소통·실천·행복 의정 실천을 위해 의정토론회가 더욱 활성화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