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서른 살’ 지방의회, 도민과 함께 맞는다”
상태바
충남도의회 “‘서른 살’ 지방의회, 도민과 함께 맞는다”
  • 조성우
  • 승인 2021.05.13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민, 도·시군의회 함께 참여하는 지방의회 부활 30주년 기념 걷기 행사 개최
▲ 충남도의회

[충청메시지] 충남도의회는 13일 내포신도시 일원에서 ‘지방의회 부활 30주년 기념 걷기 챌린지’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지방의회 부활 30주년 의미를 되새기고 새로운 자치분권 시대를 도민과 함께 걸어 나가자는 취지에서 마련했다.

행사에는 도의회 김명선 의장을 비롯한 의원들과 충남도 이우성 문화체육부지사, 충남도 의정회와 체육회, 예산·홍성군의회 의원, 농협 충남세종지역본부, 사전 신청한 도민 등이 참석했다.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한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안심콜 서비스’를 통해 참석 명단을 접수하고 행사 시작 전 발열 유무 확인, 마스크 착용, 개인 간격 유지 등 방역지침을 준수해 진행했다.

행사는 충남의 혁신도시인 홍성·예산 일원 내포신도시에서 열렸다.

홍성과 예산의 머리글자를 딴 홍예공원에서 출발해 보훈공원을 지나 용봉산 구룡대 매표소를 돌아오는 왕복 4㎞ 산책로다.

참석자들은 산책로를 걸으며 새 지방자치 시대 주민 주권 증진과 풀뿌리 민주주의 확대 의지를 다짐했다.

또 충남형 스포츠 복지정책 중 하나로 개발된 건강관리 앱 ‘걷쥬’를 활용해 반환·도착점에서 누리소통망으로 걸음 수를 인증하며 ‘서른 살’ 지방의회를 함께 축하했다.

김명선 의장은 “여기 계신 분들은 모두 자치분권이라는 공통의 배를 타고 있다”며 “오늘 걷기 챌린지 행사는 민주주의와 지방자치의 소중한 의미를 되새기고 주권자인 도민이 더 많은 자치분권을 누리길 소망하는 마음에서 마련했다”고 말했다.

이어 “각자 거리는 두되 마음만큼은 하나 되고 상생발전의 공감대를 형성해 충남의 자치분권 꽃을 활짝 피우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