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섭 공주시장, 계룡산 관광자원화 사업현장 점검
상태바
김정섭 공주시장, 계룡산 관광자원화 사업현장 점검
  • 조성우
  • 승인 2021.05.12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갑사 체류형 인프라 조성사업 등 활성화 사업 탄력
▲ 김정섭 공주시장, 계룡산 관광자원화 사업현장 점검

[충청메시지] 김정섭 공주시장은 지난 11일 계룡산 관광자원화 사업장을 현장 방문하고 사업 추진실태 등을 점검했다.

이번 현장방문은 계룡산 주변 관광자원화 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양화저수지 산책로 조성사업 갑사 체류형 인프라 조성 폐교 활용 휴양마을 계룡저수지 산책로 조성 등 4곳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우선, 양화저수지 산책로 조성사업은 올해 말까지 28억원을 투입해 산책로 2.3km와 데크 교량 3개소를 설치하는 사업으로 지난 2018년 관광자원개발사업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추진상황을 살펴본 김 시장은 “이번 사업으로 신원사 관광이 보다 활성화되길 기대한다”며 “관광객들의 불편함이 없도록 사전에 꼼꼼히 점검하면서 사업을 추진해 달라”고 말했다.

이어 계룡산 생태 문화·교육 플랫폼 구축사업이 추진 중인 갑사 일원을 방문해 사업대상지 등을 살펴보고 공원계획변경 등 제반절차에 따른 애로사항과 함께 지역민과 지역 상인들의 다양한 의견도 청취했다.

이곳은 계룡산국립공원사무소가 환경부 그린뉴딜 사업으로 2023년까지 154억원을 투입해 캠핑카전용 야영장과 자연학습장 조성, 진입도로 개설 등을 추진한다.

이어 중장초 활용 휴양마을 사업장을 방문한 김 시장은 농촌체험휴양마을 지정을 비롯해 주요 프로그램 운영 계획 등 준공 이후 운영관리 방안에 대해 지역민들과 논의의 시간을 가졌다.

마지막으로 올해 말 준공 예정인 계룡저수지 둘레를 잇는 데크길 잔여구간 230m 조성 사업지를 방문해 추진상황을 점검했다.

김정섭 시장은 “갑사를 비롯한 계룡산 주변 활성화를 위해서는 추진 중인 각 사업들의 연계가 중요하다”며 “많은 관광객들이 찾는 그린 힐링관광지로 조성해 지역경제 활성화의 동력으로 삼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