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지역사회에 신바람 불어 넣었다
상태바
공주시, 지역사회에 신바람 불어 넣었다
  • 조성우
  • 승인 2021.05.12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활력있는 지역사회’ 분야 공약 이행률 82% 순조

[충청메시지] 공주시가 시민이 행복하고 활력 넘치는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추진한 민선7기 지역사회 분야 공약사업이 원만히 추진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김정섭 시장은 12일 열린 정례브리핑을 통해 ‘활력있는 지역사회’ 분야에 대한 공약 추진 상황을 설명하고 총 16건의 공약 중 6건 완료, 10건은 추진 중으로 총 82%의 이행률을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산성시장 무료 와이파이 설치
산성시장 무료 와이파이 설치

대표적 공약들을 살펴보면, 우선 공공와이파이 확대 구축으로 공주시민과 관광객들이 언제 어디서나 통신비 부담 없이 무선인터넷을 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됐다.

지난 2019년부터 6억원을 투입해 시내버스 63대와 버스정류장 등 공공장소 217개소, 한옥마을 등 주요 관광지 16개소 등에 공공와이파이 존이 구축됐다.

시가 선도적으로 추진한 미세먼지 저감대책도 눈에 띈다.

시는 2018년 미세먼지 저감대책 기본계획을 수립, 지난해까지 120억원을 투입해 경로당 및 공공시설에 공기청정기 760대와 친환경자동차 312대를 보급했으며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및 저감장치 부착 2,052대, 어린이통학차량 LPG 교체도 13대를 대상으로 실시했다.

어린이의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을 위해 어린이보호구역 CCTV 114대와 비상벨 88대를 설치하고 과속 방지턱 등 안전시설도 보강했다.

금강신관공원을 찾는 이용객들이 보다 쾌적한 환경에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금강쉼터 및 ‘아이뜨락 생태놀이터’를 조성해 가족단위 이용객들의 편의를 한층 개선한 점도 긍정 평가를 받고 있다.

이밖에 보도공사 시 납품물량의 3%를 남겨두는 ‘보도블록 은행제도’를 도입했으며 중동교차로를 보행자 중심의 대각선교차로로 개선하겠다는 공약도 마침표를 찍었다.

김 시장은 현재 추진 중인 지역사회 10건의 공약사업에 대해서도 임기 내 모두 완료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송선농공단지 교차로~송선교차로 도로 확장 및 의당길 4차선 확장 공사, 금암교~목천교차로 4차선 확장 등 도로 인프라 확충사업에 속도를 내고 있고 강북지역 주차장 200면, 읍면지역 10개소 등 주차장 확충도 마무리 단계에 있다.

광역상수도망도 2017년 85%에서 임기 내 92%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범죄예방 디자인 사업, 방범용CCTV 설치 등 국제안전도시에 걸맞은 안전한 도시환경 조성에도 주력하고 있다.

김 시장은 “민선7기 100대 공약은 취임 초기 시민들과 함께 고민하고 머리를 맞대 확정한 것”이라며 “공주의 변화를 위한 시민과의 약속인 만큼 앞으로 남은 임기 동안 착실히 이행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