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회 충남청소년문학상 공모전
상태바
제5회 충남청소년문학상 공모전
  • 조성우
  • 승인 2021.05.10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이 아니더라도 청소년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어
▲ 제5회 충남청소년문학상 공모전

[충청메시지] 충남교육청은 2017년부터 운영한 충남학생문학상을 올해부터 ‘충남청소년문학상’으로 바꾸어 운영한다.

학생이 아니더라도 충남의 청소년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도록 품을 넓힌 것이다.

청소년문학상은 결과보다 과정을 중시하는 문예 창작 공모전이다.

시인, 소설가, 수필가, 평론가들로 구성된 7명의 지도작가가 글 쓰는 청소년들의 멘토가 되어 온라인으로 꾸준히 작품지도를 한다.

청소년문학상 사이트에 있는 시, 소설·동화, 산문 등 3개 분야 멘토방에 자신의 작품을 올리면 9월 10일까지 작가 7인이 지속적인 작품지도를 해준다.

최종 작품 응모 마감은 9월 17일까지이다.

10월 중순에 심사 및 우수작 발표가 있으며 10월 말에는 사람과 작품이 만나는 ‘성장교실’을 운영한다.

공모에서 선발된 청소년과 작품을 지도했던 작가들이 한자리에 모여서 토론, 강연, 책이야기를 나누며 문학적 소양을 키우는 행사이다.

올해도 수상 작품은 ‘충남청소년문학상 작품집’으로 묶어서 출판할 예정이다.

김지철 교육감은 “시란 내 속에 깃든 슬픔과 아픔의 거름을 먹으면서 다시 푸르게 돋아나는 푸른 새싹과 같은 것”이라는 고 류지남 시인의 지난 문학상 심사평 일부를 인용하면서 “충남의 청소년들이 글쓰기를 통해 불안한 현재와 불확실한 미래를 헤쳐 나갈 수 있는 인문학적 힘을 갖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