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농업기술센터, 영농철 맞아 영농종합상황실 운영
상태바
논산시 농업기술센터, 영농철 맞아 영농종합상황실 운영
  • 조성우
  • 승인 2021.05.04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메시지] 논산시가 벼 못자리설치 및 이앙과 각종 원예특용작물의 파종, 정식작업 등 본격적인 농번기가 도래함에 따라 농업현장에서 발생하는 애로사항을 신속하게 지원하기 위한 영농종합상황실을 운영한다.

농촌지도사가 순번대로 상황근무를 실시하고 영농지도 및 기상과 병해충 발생에 따른 문제해결을 위한 정보를 제공해 농산물 안정생산 및 공급 체계를 유지하는 것은 물론 필요할 경우 주말 및 공휴일에도 상담 및 현장출장 지도를 실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영농종합상황실은 오는 6월 11일까지 운영할 예정이며 상담을 원하는 농업인은 식량작물팀 또는 원예작물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고온 및 강풍, 우박, 가뭄 등 환절기 이상 기상이 발생하는 등 기상이변 및 농업재해 빈도가 잦아짐에 따라 앞으로 기상재해 대비 준비 및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며 “사전에 미리 방지해 농업피해가 최소화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