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섭 공주시장, 주요 사업장 방문해 현장 행정 펼쳐
상태바
김정섭 공주시장, 주요 사업장 방문해 현장 행정 펼쳐
  • 조성우
  • 승인 2021.04.20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산성어울림센터 등 주요 사업장 방문해 추진상황 점검
▲ 김정섭 공주시장, 주요 사업장 방문해 현장 행정 펼쳐

[충청메시지] 김정섭 공주시장은 지난 19일 관내 주요 사업장 3곳을 직접 방문하고 사업 추진실태 등을 점검했다.

매월 주요 사업장을 현장 방문하고 있는 김 시장은 전막 별빛 휴 테마거리 조성사업과 공산성 어울림센터 건립, 어천~공주 지방도 확·포장 사업 현장을 잇따라 방문하고 현장 상황을 살펴봤다.

우선 오는 2026년까지 추진되는 우성면 보흥리에서 평목리 3.95km에 이르는 지방도 확·포장 공사 현장과 올해 말 착공해 2025년 준공을 목표로 추진될 우성면 어천리~운암리 도로건설 상황을 꼼꼼히 점검했다.

김 시장은 “이번 사업이 완료되면 우성면 어친리, 죽당리 주민들의 교통 불편이 크게 개선돼 이인 등 지역간 교류도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사업 추진에 있어 문제점은 없는지, 예산확보는 차질 없이 진행되는지 등 동향을 수시로 파악해 사업이 조기에 완공될 수 있도록 해 달라”고 지시했다.

이어 충청남도 공공디자인 공모사업 선정으로 추진되는 ‘전막 별빛 휴 테마거리’ 사업 현장을 찾아 추진 상황을 점검하고 지역민 및 해당지역 상인들의 다양한 의견도 청취했다.

이번 사업은 총 4억원을 투입해 도로포장 개선 조명개선 안내판 및 공공시설 정비 상징시설물 설치 등 다양한 경관개선 사업이 실시된다.

김 시장은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도록 사업의 완성도를 높이는 한편 옛 시외버스터미널 주변 정비사업과 연계해 번영 2, 3로까지 사업이 확장될 수 있도록 공모사업 등에 적극 대응해 달라”고 주문했다.

마지막으로 옥룡동 주거지지원형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핵심 사업 중 하나로 건설되는 공산성어울림센터가 들어설 현장을 찾은 김 시장은 앞으로 실시설계 단계에서 사업 설명회 등을 개최해 시민들의 의견을 적극 담아내 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