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탄소중립국가 실현한다
상태바
환경부-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탄소중립국가 실현한다
  • 충청메시지 조성우
  • 승인 2021.03.31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명선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대표회장, “중앙과 지방이 함께 힘 모을 때 지속가능한 대한민국 가능할 것”

황명선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대표회장과 한정애 환경부 장관은 31일 ‘2050탄소중립 업무협약’ 체결 및 간담회를 갖고, 지속가능한 대한민국을 위해 중앙과 지방정부가 함께 협력하여 기후위기에 대응해 나갈 것을 약속했다.

한정애 환경부 장관은 “2050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중앙과 지방정부의 긴밀한 협력이 무엇보다 우선되어야 한다”며 “오늘 이 협약을 계기로 지방정부 차원의 온실가스 감축 정책기반이 마련될 수 있도록 행정·재정적으로 지원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황명선 대표회장은 “중앙정부의 탄소중립정책을 바탕으로 지방정부가 지역 여건을 고려한 지역맞춤형 전략을 추진해야 더욱 효과적으로 기후위기에 대응하고, 탄소중립을 실현할 수 있을 것”이라며 “오늘 이 자리를 통해 중앙-지방정부가 함께 힘을 모아 탄소중립국가를 실현하는 발판이 마련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2050탄소중립업무협약’은 기후변화 대응 조례제정 및 온실가스 감축 계획을 조속히 수립하고, 지역특화 온실가스 감축사업을 적극 발굴하는 한편, 지역단위 온실가스 감축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는 등 다양한 분야에서 적극 협력해 나갈 것을 명시하고 있다.

또한, 이 날 간담회에서는 수소충전소 확충, 투명페트병 별도분리배출을 통한 고품질 재활용체계 수립, 영농폐기물 공동집하장, 재활용품 분리수거시설 활용 등 다양한 기후위기대응 방안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