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 ‘문화재 야행’ 인산인해이루며 대성황!
상태바
공주, ‘문화재 야행’ 인산인해이루며 대성황!
  • 충청메시지 조성우
  • 승인 2019.09.01 1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민천, 근대에 홀딱 빠지다' 라는 주제로…근대 문화에 흠뻑!

공주시(시장 김정섭)는 지난 30일과 31일 이틀간 제민천 일원에서 열린 공주 문화재 야행이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제민천, 근대에 홀딱 빠지다'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야행은 지역의 근대 문화재에 대한 긍정적 인식 변화를 꾀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와 관광객 및 시민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올해 두 번째 마련됐다.

이번 야행은 야경(夜景), 야로(夜路), 야사(夜史), 야화(夜畵), 야설(夜說), 야식(夜食), 야시(夜市), 야숙(夜宿) 등 8夜를 바탕으로 방문객들에게 근대문화의 재미를 느낄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꾸며졌다.

특히, 청춘고고장과 근대 변사공연은 관람객들의 흥을 북돋았고, 월야장천과 제민천 퍼레이드, 제민천 근대골목 사진전, 충청감영 근대를 거닐다 등 공주의 근대문화를 보고, 느끼고, 즐길 수 있는 시간이 마련돼 큰 호응을 얻었다.

이와 함께 독립운동가 등 근대행위 재현과 역사학자와 함께하는 토크쇼 등의 콘텐츠가 보강되면서 주제에 걸맞은 근대적 요소가 강화됐다는 평가를 받았다.

김정섭 시장은 “올해 두 차례 진행된 문화재 야행을 통해 공주의 근대 문화와 낭만이 다시 한 번 조명 받는 계기가 됐다”며, “공주의 근대문화유적을 활용한 콘텐츠 개발을 통해 제민천 일대 원도심에 활력을 불어넣을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3년 연속 문화재 야행을 개최해 오고 있는 시는 내년도 문화재청 공모사업에 도전한 상태로, 공주의 근대문화를 널리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되도록 할 계획이다.

 

[문화재 야행 이모저모]

김정섭 공주시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