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문화재단, 찾아가는 공연「樂樂 knock knock」 11차 행사 개최
상태바
충남문화재단, 찾아가는 공연「樂樂 knock knock」 11차 행사 개최
  • 충청메시지
  • 승인 2019.08.06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충남문화재단 찾아가는 공연「樂樂 knock knock」11차 행사가 부여군 장암면 석동리 장암초등학교 강당에서 문화소외지역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8월 9일 14시에 개최된다.

이 날 찾아가는 공연은 아이들도 이해하기 쉽고 재미있는 현대무용극이 펼쳐진다. 현대무용에 마임과 연기, 스트릿댄스 등을 결합하여 자칫 어려울 수 있는 공연을 관람객의 눈높이에 맞춰 해석한다.

공연을 진행하는 세컨드네이처댄스컴퍼니는 안무가 김성한이 프랑스 무용단에서 활동한 경험을 바탕으로 창단한 단체이다. 전문 스텝의 안정적 확보와 유럽식 무용단 운영시스템을 도입하여 전문무용단의 행보를 실현화하고 있다.

한국 현대 무용의 우수성을 국내뿐만이 아닌 세계로 넓히는 데 앞장서고 있으며 2017년 현대무용발전과 대중화에 노력한 공로로“문화관광부 장관 표창”을 받은 바 있는 단체이다.

2019 충남문화재단 찾아가는 공연「樂樂 knock knock」사업은 소외계층을 직접 방문하여 소규모의 수준 높은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제공해 충청남도의 문화소외지역 및 문화소외계층 간 문화 불균형을 해소하고 도민들의 문화향유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사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