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논산시
논산시 부적면, 주민 맞춤형 방역활동 펼친다위생해충 제로 크린 부적만들기 위한 업무 협약 체결

논산시 부적면(면장 민경근)은 부적면사무소에서 지역농협과 ‘위생해충 제로, 크린 부적만들기’를 위한 업무 협약을 가졌다.

지구 온난화로 인해 파리·모기 등 위생해충이 증가함에 따라, 유관기관인 부적농협과 협력체계 구축을 통한 감염병 없는 깨끗한 우리동네 만들기에 앞장서고자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부적면은 하절기(6월~10월)에 시행되는 방역기간 중 연무소독 85회, 잔류소독 45회로, 주 3-4회 방역소독을 시행하며, 농협은 해충이 기승을 부리는 7월~8월에 부적면 전 권역에서 매일 연무소독이 이뤄질 수 있도록 돕게 된다.

이외에도 ▲크린 부적면을 위한 방역업무 협조 및 감염병 예방 교육 협력 ▲지속적·안정적 방역소독을 위한 약품지원 ▲주민 건강과 복지향상을 위한 상호 협력 등을 약속했으며, 부적농협에서는 직원 14명을 4개조로 편성해 부적면 전 권역에 대한 연무 소독을 실시할 예정이다.

민경근 부적면장은 “여름철에는 파리·모기로 인한 주민들의 불편사항이 많아지는데, 앞으로 농협과의 방역소독 협력을 통해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앞으로도 주민이 원하는 맞춤형 면정을 펼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충청메시지  vip858@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메시지, 출처를 명기하면 사용 가능>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