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계룡시
계룡시의회, 제136회 정례회 16일간의 일정으로 개의2019년도 행정사무감사, 2018회계년도 세입세출 결산 및 예비비지출 승인 및 9건의 조례안 심사 예정

계룡시의회(의장 박춘엽)는 "제136회 계룡시의회 정례회"를 10일부터 오는 25일까지 16일간의 일정으로 개의했다.

개의 첫날인 10일, 제1차 본회의에서는 의안심사특별위원회 구성의 건,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구성의 건, 그리고 관내 주요사업장을 점검하는 현장방문 실시의 건 등을 의결했다.

주요 일정을 살펴보면 ▲11일은 현장방문을 실시하고 ▲12일은 계룡시 사무의 민간위탁 및 관리조례 전부개정조례안 등 9건의 조례안에 대한 심사와 ▲13일부터 21일까지(9일간) 2019년도 행정사무감사 실시할 예정이다. 또 ▲24일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2018회계년도 세입세출 결산 및 예비비지출 승인의 심사가 계획되어 있으며 25일 제2차 본회의에서 특별위원회에서 심사한 의안을 의결 확정할 예정이다.

계룡시의회(의장 박춘엽)는 개회사를 통해 “시민들의 기대 속에 개원한 5대 의회가 개원한지 1년 동안 의정활동을 통해 시와 시민을 위해 바쁘게 일한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 면서 “의원들은 초심을 잃지 않고 시민들로부터 신뢰와 사랑을 받는 의회로 거듭날 수 있도록 시민들의 의견을 적극 수렴하는 열린 의정활동을 통해 잘한 부분은 더욱 노력하고 부족한 부분은 시민들의 눈높이에 맞추어 개선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이날 윤재은 의원은 5분발언을 통해 “계룡시 개청 이후 최대의 숙원사업이였던 2020 계룡세계군문화 엑스포가 ‘K-밀리터리 평화의 하모니’란 주제로 2020년 9월18일부터 10월 4일까지 17일간 개최된다”면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계룡 지역경제의 물꼬가 틀 수 있는 기회로 활용할 수 있도록 엑스포 조직위원회 세부 실행 계획에서 거론된 지역적 파급 효과인 ▲계룡시를 중심으로 세계적 국방 클러스터 구축 ▲국방중추도시 자긍심 고취 및 지속 가능한 관광 수요 창출 ▲민·관·군 상생 기반 확충을 통해 군·지역·국가 병행 발전 가능성 제시 ▲710억원의 지역경제 활성화 기여 효과 등”을 환기시켰다.

이어 “파급효과 710억원 근거의 모호성”을 주장하며 “화합이라는 슬로건이 무색하게 엑스포 개최를 위한 추진 내용이나 계획에도 주최의 당사자인 계룡시민은 담겨져 있지 않다.”고 꼬집어 말했다.

그러면서 “계룡시민들의 이야기에선 엑스포가 어떻게 준비되고 있는지, 우리는 어떤 준비를 해야 하는지, 시민들과는 별개의 국제행사로 전락되는 건 아닌지 걱정이 많다” 면서 “계룡시는 시민의 40%이상 군 가족으로 구성되어 있는 만큼 제대군인 활용 등 지역주민들의 프로그램 참여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2020 엑스포를 개최 후 잔존시설 등 향후 계획이 나와야 한다.”고 주장했다.

 

조성우  vip858@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메시지, 출처를 명기하면 사용 가능>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