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논산시
논산시, 야생동물 피해예방시설 지원사업 추진오는 18일부터 28일까지 신청 접수...설치비용 60% 지원

논산시(시장 황명선)가 야생동물로 인한 농작물피해 예방시설 설치비 지원에 나섰다.

시는 최근 멧돼지, 고라니, 까치 등 야생동물로 인한 농작물 피해가 매년 증가함에 따라 농가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야생동물 피해예방시설 설치 지원사업을 실시한다.

사업 대상은 관내 야생동물로 인한 농업·임업상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필요한 시설의 설치가 필요한 시민으로 전기울타리·철망·방조망 등 피해예방시설 설치에 소요되는 총 비용의 60%(최대3백만원)를 지원한다.

신청은 오는 18일부터 28일까지 해당 읍·면·동 사무소 방문을 통해 가능하며, 신청자가 많을 경우 멸종위기종으로 인한 피해발생 지역, 취약계층, 과수, 화훼 및 특용작물 재배지역 등을 우선순위에 두고 선정할 방침이다.

특히, 올해는 7140만원의 예산을 확보해 예년보다 더 많은 농가에게 혜택이 돌아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야생동물 피해예방시설 관련 자세한 사항은 환경과 환경지도팀(☎041-746-5524)으로 문의하면 된다.

 

충청메시지  vip858@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메시지, 출처를 명기하면 사용 가능>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