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충청권
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조직위원회, 국방부와 업무협약 체결국방부와 ‘軍문화엑스포 성공개최’ 힘 모은다.

충남도와 국방부가 2020년 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이하 군문화엑스포)의 성공 개최를 위해 손을 맞잡았다.

왼쪽 양승조 지사, 오른쪽 정경두 국방부장관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17일, 국방부에서 정경두 국방부장관과 군문화엑스포 성공 개최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군문화엑스포조직위원회와 국방부 간 유기적인 업무 협력을 도모하고, 각종 행사 프로그램 상호 협력·지원에 관한 사항을 마련하기 위해 추진됐다.

협약에 따르면 국방부는 군문화엑스포에서의 군 관련 프로그램의 참가 병력 지원과 엑스포 개최 기간 동안 관람객들에게 대한민국 국군의 발전상과 위상을 알리는 주요 무기와 장비 전시에 협력한다.

군문화엑스포조직위원회는 행사장 안전 관리, 행사 프로그램 기획 및 운영을 책임지며, 군문화엑스포 행사에 지원된 군 병력, 무기 및 장비 등에 대한 소요 경비를 부담한다.

2020년 9월 개최되는 군문화엑스포의 주제는 새로운 한류 콘텐츠를 표방하고자 ‘K-Military, 평화의 하모니’로 결정했다.

계룡대 비상활주로

주행사장인 계룡대 비상활주로 일대에는 평화관과 미래관, 세계군문화체험관 등 5개의 주제관이 운영될 계획이다.

주요 프로그램은 단순히 보고, 즐기는 엑스포를 넘어 군 문화의 이해와 가치를 발견하고 평화의 소중함을 함께 공유할 계획이다.

정경두 국방부장관, 양승조 충남지사, 김종민 국회의원

이날 협약식에서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군문화엑스포는 세계 유일 분단국가에서 펼치는 평화의 한마당으로, 군문화엑스포 성공 개최를 위한 발판이 될 것”이라며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차질 없는 행사 준비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종민 국회의원(논산․계룡․금산)은 “이번 업무협약은 민․관․군이 함께 협력해 나간다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며 국회의 관심과 참여를 이끌어 내기 위해 적극적인 지원과 협력을 약속했다.

조직위 관계자는 “엑스포의 개최 목적과 주제에 맞게 시기별․단계별 차별화된 추진 전략으로 해외 초청 및 대국민 홍보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민간 조직위원장에 김진호 현 대한민국재향군인회 회장이 내정됐다. 김진호 회장은 육군 대장 출신으로 1998년 합동참모본부 합참의장을 역임했으며 2019년 상반기중에 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 조직위원장에 정식 임명될 예정이다.

2016년 8월 국제행사 승인을 받은 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는 2020년 9월 18일부터 10월 4일까지 17일 동안 충남 계룡시 계룡대활주로 일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조성우 기자  vip858@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메시지, 출처를 명기하면 사용 가능>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