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군, 4월부터 기초단체 최초 ‘청년수당’ 지원
상태바
청양군, 4월부터 기초단체 최초 ‘청년수당’ 지원
  • 조성우
  • 승인 2022.01.14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청양군, 4월부터 기초단체 최초 ‘청년수당’ 지원

[충청메시지] 청양군이 오는 4월 20일부터 만 25세와 만 35세 청년에게 1인당 60만원씩 지급한다고 14일 밝혔다.

기초단체 청년수당 지원은 청양군이 전국 최초다.

25세는 군대를 제대하거나 대학 졸업 후 사회에 갓 진출할 때고 35세는 결혼과 관련해 안정적 생활 기반이 절실할 때다.

4월과 10월 30만원씩 지역화폐로 지원되는 청년수당은 3월 2일 기준 청양군에 3년 이상 계속해 주민등록을 두고 있거나 청양군에 계속 거주하지 않았더라도 주민등록 기간 합산이 10년 이상이고 현재 청양군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으면 받을 수 있다.

지원을 원하는 사람은 주민등록상 주소지 읍·면사무소를 방문해 신청하면 되며 신청 기간은 3월 2일부터 25일까지다.

한편 군은 올해 청년층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경제자립, 생활 안정, 문화진흥, 복지증진, 여성 배려, 협력 강화 등 6대 분야 57개 과제에 111억원을 투자한다.

대표적으로 청년수당 지급 취업 지원수당 지급 시간제 여성 일자리 활성화 다문화 여성 출산 지원 셰어하우스 공급 확대 청년창업 공유빌딩 조성 청년인턴제 운영 공공임대주택 입주 비율 상향조정 등이 눈에 띈다.

또 육아 기본수당 지급, 전·월세 지원, 청년 참여예산제 운영, 역량 강화 바우처사업, 청년 농업인 농기계 공유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군 관계자는 “청년층의 사회활동 촉진과 사회적 기본권 향상을 위한 사업인 만큼 지원대상 모두가 신청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