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재표 충남도의원, 생계 위기 소기업·소상공인 위한 ‘더 드림 사업’ 철저 지원 당부
상태바
홍재표 충남도의원, 생계 위기 소기업·소상공인 위한 ‘더 드림 사업’ 철저 지원 당부
  • 조성우
  • 승인 2021.09.16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충남도-서부발전-하나은행-충남신용보증재단 업무협약, 신속·원활 후속절차 진행 강조
▲ 홍재표 충남도의원, 생계 위기 소기업·소상공인 위한 ‘더 드림 사업’ 철저 지원 당부

[충청메시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태안군 소기업·소상공인들의 경제적 부담이 다소 완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홍재표 충남도의원은 지난 15일 충남도청에서 열린 충남도, 한국서부발전, 하나은행, 충남신용보증재단 등 4자 주체가 참가한 ‘2021년 더드림행복자금 지원사업 업무협약식’에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태안지역의 소기업·소상공인에게 저리 경영자금 지원을 위한 것이다.

이 협약의 주요 내용은 서부발전과 하나은행이 각 1억원씩 보증지원 재원을 출연하고 충남도가 충청남도 소상공인 자금과 연계해 1.7%의 이자를 2년간 보전, 충남신용보증재단이 보증서를 발급하는 것이다.

지원규모는 총 24억원, 특례보증 지원 한도는 업체당 3000만원, 보증기간은 최장 5년이며 더드림 행복자금 지원대상자는 태안군 소재 소기업·소상공인이다.

홍재표 의원은 “소기업·소상공인들은 코로나19 장기화로 하루하루 생계의 위기에 직면해 있다”며 “이번 협약식을 통해 ‘더드림’ 사업명처럼 꿈, 희망, 행복을 소기업·소상공인께 더 드릴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해달라”고 도 사업담당자에게 각별히 당부했다.

특히 지원금 신청 후속절차가 보다 신속하고 원활하게 진행되도록 빈틈없는 지원체계 구축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강조했다.

한편 홍 의원은 코로나19 이후 태안 소상공인들과 상생 간담회를 개최 하는 등 소기업·소상공인의 어려움을 지역사회와 함께 극복하기 위해 충남도 및 태안 지역에서 목소리를 높이며 발로 뛰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