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내포문화숲길, 국가숲길 지정하라” 건의안 채택
상태바
충남도의회 “내포문화숲길, 국가숲길 지정하라” 건의안 채택
  • 조성우
  • 승인 2021.09.14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산·당진·홍성·예산 320㎞ 연결… 방한일 의원 “내포 역사·문화·종교 상징”
▲ 충남도의회 “내포문화숲길, 국가숲길 지정하라” 건의안 채택

[충청메시지] 충남도의회는 14일 제331회 임시회 4차 본회의에서 ‘충청남도 내포문화숲길, 국가숲길 지정 건의안’을 채택했다.

방한일 의원이 대표 발의한 이 건의안은 충남 예산·홍성·당진·서산 4개 지자체를 연결하는 320㎞의 내포문화숲길을 ‘산림문화·휴양에 관한 법률’ 및 ‘산림문화·휴양에 관한 법률 시행령’에 근거해 ‘국가숲길’로 지정해 줄 것을 요구한 것이 핵심이다.

현재 산림청에서 지정한 ‘국가숲길’은 지리산둘레길, 백두대간트레일 DMZ펀치볼둘레길, 대관령숲길 4곳 뿐이다.

방 의원은 “충남의 내포문화숲길은 충남을 대표함은 물론 ‘내포 문화권’이라는 역사·문화·종교가 어우러진 넓은 지역을 상징적으로 나타내고 있다”며 “충남 4개 시·군에 걸쳐 있는 320㎞의 최장의 숲길인 내포문화숲길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국가 숲길’로 지정되기에 충분하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