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행문위, 실효성 있는 지역균형발전 대책 촉구
상태바
충남도의회 행문위, 실효성 있는 지역균형발전 대책 촉구
  • 조성우
  • 승인 2021.01.22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치행정국 소관 2021년도 주요업무계획 보고 및 질의

[충청메시지] 충남도의회 행정문화위원회는 22일 올해 자치행정국 소관 주요업무계획을 청취하고 지역균형발전을 실현할 실효성 있는 대책 마련과 공유재산의 투명한 관리를 위한 적극행정을 주문했다.

이영우 위원은 “충남 북부 4개 시군과 나머지 11개 시군의 인구 및 경제양극화가 심화되고 있다”며 “지역균형발전에 막대한 예산과 인력을 투입했지만 결과가 미흡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대한민국의 중심, 더 행복한 충남이 될 수 있도록 기울어진 운동장을 바로잡을 획기적인 균형발전 대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연 위원은 문화예술인과 이주노동자의 인권실태조사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이주노동자의 안전한 주거와 노동환경을 위해 빈집활용, 리모델링 등 상생을 위한 대안모색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또한 “지역균형발전을 권역별 특색을 살리는 방향으로 진행돼야 한다”며 “교통·교육 등 관련 인프라를 연결시켜 균형발전을 추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기영 위원은 “도에서 추진하는 사진전, 공모전 등은 지역 관광활성화에 도움이 되는 유익한 행사가 많다”며 “도민의 세금이 투입되는 만큼 행사운영에 투명성과 공정성을 강화해야 한다”고 했다.

이와 함께 “지난 행정감사에서 지적한 세금체납 해결을 위해 전담 징수단을 조속히 구성해 줄 것”을 요청했다.

김옥수 부위원장은 도내 인구소멸위험 지역에 대한 대책 마련을 촉구하고 별도의 전담팀을 구성해 대응에 나설 것을 촉구했다.

김 부위원장은 “인구소멸은 행정문화위원회 뿐 아니라 충남 전체의 문제이므로 각별히 대응에 노력해 줄 것”을 강조하고 “아이키우기 좋은 충남. 좋은 아빠되기 지원사업 등 관련분야에 적극행정으로 지원해 달라”고 요구했다.

정병기 위원장은 공유재산의 관리운영에 투명성을 강화하고 적극행정으로 공유재산이 공정하게 운영될 수 있도록 대책마련을 주문했다.

아울러 “지역균형발전은 충남도가 당면한 현실 과제이므로 도와 도의회 및 시·군이 협력해야 지역경쟁력 증진을 통한 지역균형발전의 돌파구를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