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네스코 세계유산 공산성, 역사, 문화가 첨단 기술로 환생!
상태바
유네스코 세계유산 공산성, 역사, 문화가 첨단 기술로 환생!
  • 충청메시지 조성우
  • 승인 2020.07.31 0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주 공산성 방문자센터 개관…‘공산성 역사관’ 백제로 문화 여행!

충남 공주를 대표하는 유네스코 세계유산 공산성에 방문자센터가 30일 고도육성팀장의 사회로 경과보고(문화재과장), 인사말씀(시장, 의장), 현판식 및 기념촬영, 시설관람 순으로 개관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세계유산 공산성 방문자센터는 총 사업비 40억을 투입하여 충청남도 역사문화연구원의 수행기관으로 선정하여 공산성의 가치와 역사, 문화 등에 대해 백제문화에 대한 고증을 통해 첨단 ICT 기술를 반영하여 관광수요를 배가시킬 수 있도록 관람객에게 볼거리를 배가시켰다.

공산성 방문자센터는 건축면적 319.5제곱미터에 지상 1층 한옥목구조로 건립됐으며, 내부에는 관광안내소, 공산성 역사관, 편의시설 등이 조성됐다.

특히, 방문자센터 내 공산성 역사관은 안내 공간 및 휴게공간과 첨단 전시기법을 반영한 전시실, 디오라마관, 영상관, 체험실 등 총 6개 공간으로 구성됐다.

안내공간은 방문객이 55인치 무인안내기를 통해 세계유산 공산성에 대한 기본 정보가 담겼으며, 휴게공간은 다양한 백제문양을 모티브를 활용해 공산성 금서루 조망과 더불어 안락하게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수요자 중심의 콘텐츠를 배치했다.

전시실은 공산성과 관련된 기록과 지도, 축조와 구조, 발굴 과정 및 출토 유물 등에 대한 자세한 내용을 살펴볼 수 있고, 백제시대부터 현재까지 공산성의 변화상을 디지털 기법과 이미지 패널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디오라마관 ‘백제 웅진성’은 공산성 내 왕궁지와 백제 왕궁 관련 시설유적을 3D로 복원하고 중요 유적지의 역사적 사건을 대형 디오라마와 함께 영상으로 재현해 눈길을 모은다.

영상관 ‘판타지 오브 공산성’은 공산성과 관련된 유적과 유물을 Full 3D 효과인 엑스-파티클(X-Particles) 기술로 구현해 장비 없이 환상적인 영상을 즐길 수 있는 복합 현실 영상관이다.

체험실 ‘나만의 공산이 색칠하기’는 직접 그린 그림을 통해서 백제 웅진성의 캐릭터들을 만날 수 있는 3D 디지털 인터렉티브 체험 코너로, 어린이들이 창의력과 표현력을 발휘할 수 있는 교육적이고 감성적인 공간이다.

김정섭 공주시장

김정섭 공주시장은 “방문자센터 개관으로 공산성을 찾는 관람객들이 백제의 왕성이자 중요한 역사적 무대였던 공산성의 역사와 문화를 흥미롭게 체험할 수 있을 것”이라며, “공산성을 세계유산답게 정비해 공산성의 가치를 널리 알리고 관람활성화에도 적극 나서겠다”고 밝혔다.

이종운 의장
이종운 의장

이종운 의장은 “공산성 방문자센터 개관식을 맞게 된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면서 “공산성은 우리의 큰 자랑이며 대한민국의 보물이자 세계의 문화유산이라며 다양하고 흥미로운 콘텐츠로 공산성의 역사와 문화 등을 통해 1,500년전 찬란했던 백제시대로 시간여행을 할 수 있는 명소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