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군, 건물번호판 배달·부착 서비스 전개
상태바
청양군, 건물번호판 배달·부착 서비스 전개
  • 조성우
  • 승인 2020.05.20 1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청양군, 건물번호판 배달 부착 서비스 전개

[충청메시지] 청양군이 군청을 찾기 어려운 군민을 위해 건물번호판을 직접 가져가 달아주는 민원택배 서비스를 시행, 반가움을 사고 있다.

20일 군에 따르면, 2014년 1월부터 전면 시행된 도로명주소는 도로에는 도로명, 건물에는 건물번호를 표기하는 주소체계로 신축 건물의 경우 주민이 직접 도로명주소를 신청하고 건물번호판을 받아 부착해야 한다.

하지만 고령층이나 몸이 불편한 군민은 2회 이상 군청을 방문하기가 어려워 곤란을 겪어 왔다.

이에 군은 2014년부터 현재까지 배달과 부착 서비스를 계속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137건, 올 들어서는 5월 현재까지 69건의 실적을 올렸다.

이밖에도 민원봉사실은 군이나 읍·면사무소를 방문하기 어려운 임산부, 장애인, 노약자들의 즉결 민원, 유기한 민원, 기타 민원에 대해서도 택배제를 시행하고 있다.

임장빈 민원봉사실장은 “찾아가는 민원서비스를 제공함과 동시에 군민들의 도로명주소 사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적극행정을 펴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