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비상상황 대비 민방위 시설장비 정비
상태바
계룡시, 비상상황 대비 민방위 시설장비 정비
  • 조성우
  • 승인 2020.03.24 2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후 안내판, 비상용품함 정비. 시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 앞장
▲ 비상용품함
[충청메시지] 계룡시는 관내 민방위 비상대피시설을 점검하고 비상용품함 등을 재정비했다.

민방위 비상대피시설은 전시 및 이에 준하는 재난 사태 발생에 대비해 일정기준 이상의 지하시설을 지정해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효율적으로 보호하기 위한 시설이다.

계룡시의 비상대피시설은 우림, 대동황토방, 계룡더샵, 해미르 아파트 지하주차장 등 11개소가 지정되어 있으며 시청 홈페이지 및 국민재난안전포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시는 비상상황에 즉각 대응할 수 있도록 대피시설 내 용품, 안내 및 유도표지판 훼손여부 등을 점검하고 노후된 국민행동요령 안내판 32개, 비상용품함 35개를 교체했다.

비상용품함에는 위급상황에 사용할 수 있는 손전등, 라디오, 상비약 등 긴급물품이 구비돼 있다.

시 관계자는 “민방위 비상대피시설은 유사시 주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가장 기본적인 시설로 시민들이 유사시에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리와 홍보에 각별히 신경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