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중기부 선정 ‘백년가게’ 3곳 현판식 가져
상태바
공주시, 중기부 선정 ‘백년가게’ 3곳 현판식 가져
  • 충청메시지 조성우
  • 승인 2020.02.20 2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0년 이상 존속하고 성장할 수 있는 소상인 육성

공주시(시장 김정섭)는 관내 소상공인 3곳이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한 백년가게에 선정돼 지난 19일 현판식을 가졌다. 

이날 현판식에는 유환철 대전·충남 중소벤처기업청장과 이존관 공주시 부시장과 관계자 등이 참여한 가운데 현판식을 갖고 새롭게 선정된 백년가게에 인증현판을 제공했다.

백년가게로 선정된 산울림식당은 ‘음식엔 대충이 없다’라는 신조로 고객들에게 신뢰를 얻고 있으며, 단골통닭은 ’식어야 더 맛있는 뼈있는 닭강정‘으로 정평이 나 있다.

또한, 시골집은 토속적인 피순대 국밥의 맛을 유지하면서도 현대인의 취향에 맞는 맛과 분위기 제공하며 늘 문전성시를 이루고 있다.

백년가게로 선정된 업체에는 민간O2O플랫폼·한국관광공사 웹페이지 등록, 방송 송출 등을 통한 홍보와 컨설팅·교육·정책자금 우대·네트워크 등 다양한 정책 지원이 이뤄진다.

이존관 부시장은 “공주시 소상공인의 롤모델로 선정된 업체에 박수를 보내 드린다”며, “시 차원에서도 소상공인 생태계가 선순환구조로 전환되도록 다양한 정책 지원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