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경유차 배출가스 저감장치 부착비용 지원사업 추진
상태바
논산시, 경유차 배출가스 저감장치 부착비용 지원사업 추진
  • 충청메시지 조성우
  • 승인 2020.02.11 2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논산시(시장 황명선)는 오는 17일부터 21일까지 배출가스 저감장치(DPF, p-DPF) 및 PM-NOx동시저감장치 부착비용 지원사업에 대해 신청접수한다.

이번 사업은 미세먼지와 대기오염의 주요 원인으로 대두되고 있는 경유자동차의 배출가스 오염물질을 저감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배출가스 저감장치(DPF, p-DPF) 부착사업은 총 사업비 2억3112만원(국비50%, 시비50%)을 확보해 선정기준에 따라 지원할 예정이며, 신청대상은 배출가스 5등급 경유 차량이다.

PM-NOx동시저감장치 부착사업의 경우 총 사업비는 1억2천만원(국비 50%, 시비50%)으로 신청대상은 차량 최초등록일이 2002.01.01.부터 2007.12.31.이고, 배기량이 5,800~17,000cc, 출력이 240~460PS인 경유 차량이며, 배출가스 저감장치 부착사업과 같이 선정기준에 따라 지원이 결정된다.

신청방법은 차량소유자가 장치제작사와 계약 후 장치제작사가 논산시에 신청접수하면 되며, 지원을 받은 차량에는 저감장치 보증기간인 3년 간 환경개선부담금 면제 및 정밀검사 면제 등의 혜택과 2년의 의무 운행기간이 주어진다.

사업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시청 홈페이지(www.nonsan.go.kr/)를 참고하거나 환경과 환경지도팀(☎041-746-5524)으로 문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노후 경유차의 배출가스를 줄여 대기환경 개선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