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문화재 재난안전 유공분야 우수기관 선정
상태바
공주시, 문화재 재난안전 유공분야 우수기관 선정
  • 충청메시지 조성우
  • 승인 2020.02.11 2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의·솔선적 문화재 재난안전 관리 성과 인정받아

공주시(시장 김정섭)가 문화재청이 주최한 ‘2020년 문화재 재난안전 관리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문화재청장상을 수상했다.

자료사진 – 2019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모습

11일 시에 따르면, 전국 광역시‧도와 시‧군·구를 대상으로 실시된 이번 평가에서 공주시는 문화재 방재 및 안전관리 대책 수립과 함께 교육, 훈련 등 문화재 안전 활동 추진에 있어 좋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문화재 안전 유관기관 협업 활동 및 재난방지시스템의 안정적인 유지관리 등 창의·솔선적 문화재 안전관리에 대한 성과를 인정받아 우수기관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한편, 시는 지난 2016년에도 문화재 안전관리 평가에서 전국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돼 문화재청장상을 수상했다.

강석광 문화재과장은 “공주에는 3곳의 유네스코 세계유산을 비롯해 가치 있는 문화재가 굉장히 많다”며, “문화재 방재시설 구축과 상시 점검 및 문화재 재난사고 대응 매뉴얼 정비를 통해 소중한 문화재 보존 관리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