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차별 없는 교육복지 실현을 위한 지원사업 확대
상태바
계룡시, 차별 없는 교육복지 실현을 위한 지원사업 확대
  • 충청메시지 조성우
  • 승인 2020.01.03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부터 고등학교 신입생 교복비 및 해외 수학여행비까지 지원
교복비 상한액 1인당 30만5,388원, 수학여행비 1인당 40만원 이내

계룡시가 지역의 모든 학생들이 공평한 환경 속에서 학습하고 성장 할 수 있도록 교육 복지 지원 사업을 확대 추진한다.

시는 지난해「계룡시 고등학교 수업료 등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고, 관내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수업료, 학교운영지원비, 교과서비 전액을 지원하는 무상교육을 본격 시작했다.

이와함께 시는 차별 없는 교육복지를 확산하고 글로벌 체험기회 확대로 유능한 미래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올해 4억1천5백여만 원의 예산을 확보해 고등학교 신입생 교복 구입비 및 고등학교 해외 수학여행비 지원 사업을 시행한다.

교복 구입비 지원 사업은 관내 고등학교 신입생들이 학교에서 지정한 교복업체를 방문해 본인 확인 후 교복을 구입하면, 충청남도교육청 교복상한가 고시금액을 기준한 1인당 30만5,388원내에서 교복비를 지원한다.

고등학교 해외 수학여행 지원사업은 2020학년도 계룡고, 용남고 2학년 재학생들이 인근 국가에 4일 이내로 역사‧문화 유적지 탐방을 가는 경우 1인당 40만원 내에서 경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시는 지원 대상자들의 개별 신청이 아닌 교육청 또는 학교로 해당 지원금을 일괄 지급하고 전학 등 지원 자격에 변동이 있을 경우 통보 할 수 있도록 해 학생과 학부모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사업효율을 제고했다.

시 관계자는 “계룡시의 다양한 교육 지원 사업은 보편적 교육복지를 실현하고 학부모의 교육비 부담 경감 및 저출산 위기 극복에 기여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학생들이 경제적인 어려움 없이 마음껏 꿈꾸며 성장할 수 있는 교육환경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