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가족친화 인증기관 재선정 쾌거…2년간 연장
상태바
공주시, 가족친화 인증기관 재선정 쾌거…2년간 연장
  • 충청메시지
  • 승인 2019.12.09 2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바람 나게 일할 수 있는 직장 분위기 조성에 앞장

공주시(시장 김정섭)는 여성가족부와 한국경영인증원에서 진행하는 ‘가족친화 인증기관 재선정’ 심사를 통과했다고 9일 밝혔다. 

지난 2016년 가족친화 인증기관으로 처음 선정된 시는 올해 인증기간 만료를 앞두고 지난 6월 유효기간 연장 신청을 했다.

한국경영인증원으로부터 지난 7월부터 9월까지 서류 및 현장심사와 근로자의 가족친화경영 만족도 조사를 거쳤으며, 최근 가족친화인증위원회에서 최종 심의를 통과해 앞으로 2년간 가족친화 인증기관으로 재선정됐다.

가족친화 인증제도는 일과 가정생활을 조화롭게 병행할 수 있도록 자녀출산 및 양육지원, 유연근무제도, 가족친화 직장문화조성 등 가족친화제도를 모범적으로 운영하는 기관에 부여하는 인증이다.

그동안 시는 일과 가정 양립으로 행복한 가정을 만들기 위해 매월 수요일을 ‘가족 사랑의 날’로 지정해 정시퇴근 장려 및 육아휴직‧유연근무제 활성화, 여직원 휴게실 환경개선, 직원복리후생 확대 등에 힘써 왔다.

또한, 가족과 함께하는 사무관 임용식과 청내 북카페 및 사회적기업인 카페 조성 등 다양한 가족친화적 제도를 꾸준히 추진해 온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김정섭 시장은 “이번 가족친화 인증기관 재선정을 통해 가족친화 분위기가 지역사회 전체로 퍼져 일-가정 양립을 통한 아이 키우기 좋은 사회분위기 조성의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